2024.03.05 (화)

  • 흐림동두천 5.8℃
  • 흐림강릉 4.8℃
  • 흐림서울 8.2℃
  • 대전 5.2℃
  • 대구 6.7℃
  • 울산 7.1℃
  • 광주 6.3℃
  • 부산 7.9℃
  • 흐림고창 5.8℃
  • 제주 11.3℃
  • 흐림강화 6.9℃
  • 흐림보은 5.8℃
  • 흐림금산 5.2℃
  • 흐림강진군 7.6℃
  • 흐림경주시 6.4℃
  • 흐림거제 7.7℃
기상청 제공

문화

수원시 팔달구, 박경선 작가 '강원도 가는길, 그리움 천개' 전시

12월 1일부터 29일까지 여섯번째 개인전 개최

 

뉴스다 최광묵 기자 | 수원시 팔달구는 12월 한 달간 청사 1층 팔달갤러리에서 ‘우민 박경선 여섯번째 개인전’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전시에서는 ‘강원도 가는 길, 그리움 천 개’라는 주제로 양평 출신 우민(偶民) 박경선 화백이 고향에 대한 그리움을 하나 하나의 점으로 화폭에 옮긴 25점의 작품을 감상할 수 있다.

 

한국미술협회·수원미술협회 및 한국서예협회 회원이며 서예화실을 7년간 운영한 경력이 있는 박 화백은 화홍서예문인화 대상, 추사서예문인화대전 우수상, 전주비엔날레 우수상 등을 수상하며 문인화뿐만 아니라 서예에도 수준 높은 역량을 지니고 있다.

 

이러한 역량과 이력을 바탕으로 화선지와 먹이라는 익숙한 재료를 사용하면서도, 전통적인 문인화를 창조적으로 계승·발전시키며 독창적이고 자유로운 작품세계를 선보이고 있다.

 

특히 수원천변에서 손수 캔 나물과 잡곡, 약초 등을 판매하며 점포 한 켠에서 작품활동을 하는 ‘그림 그리는 보리쌀 아저씨’로 유명한 박 화백의 작품에는 그의 소박하고 소탈한 모습과 인생이 잘 표현되어 있다.

 

이번 전시는 오는 12월 1일부터 29일까지 평일 오전9시~오후6시 사이에 구 청사를 방문하는 누구나 자유롭게 관람이 가능하다.

 

김기배 팔달구청장은 “바쁜 현대를 사는 우리들에게 고향은 마음의 쉼터이자 치유의 공간이다. 우리 구민들이 이번 전시를 통해 고향을 떠올리며 잠시 쉬어가는 시간을 갖기 바란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