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08 (월)

  • 흐림동두천 24.3℃
  • 흐림강릉 25.7℃
  • 흐림서울 24.5℃
  • 대전 24.6℃
  • 대구 27.0℃
  • 흐림울산 27.8℃
  • 박무광주 26.1℃
  • 흐림부산 25.8℃
  • 흐림고창 26.7℃
  • 구름많음제주 32.4℃
  • 흐림강화 23.5℃
  • 흐림보은 24.2℃
  • 흐림금산 24.8℃
  • 흐림강진군 27.0℃
  • 흐림경주시 28.5℃
  • 흐림거제 25.0℃
기상청 제공

포토뉴스

서울시, '찾아가는 인문학 콘서트'로 시민 마음 치유 나선다

싱잉볼 공연, 김혼비 작가·곽정은 작가·정재찬 교수 특강 등 다채로운 강연 프로그램

 

뉴스다 최광묵 기자 | 서울시평생교육진흥원은 심리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서울시민을 위해 ‘2024 찾아가는 서울 동행 인문학 콘서트’를 세 차례에 걸쳐 개최한다.

 

이번 인문학 콘서트는 ‘내 삶을 헤아리는 한 여름밤 인문학’을 주제로, 시민들이 집 근처에서 쉽게 참여할 수 있도록 지역별로 열린다. 오는 7월 11일 관악구에서 진행하는 첫 번째 콘서트를 시작으로, 18일 광진구, 25일 서초구에서 매주 목요일 저녁 7시부터 진행된다.

 

또한 이번 인문학 콘서트는 ▲치유의 공연 ▲명사 특강 ▲치유의 대화로 구성되며 회차별로 약 100분간 진행된다.

 

치유의 공연으로는 춤 명상가이자 사운드 테라피스트인 스페이스몸 박수진 대표가 명상 싱잉볼 공연을 펼친다. 노래하는 그릇이라는 뜻을 가진 싱잉볼(Singing Ball)은 인도와 네팔, 티베트 등 히말라야 주변 지역에서 사용되어 온 명상 도구로 만들어내는 진동을 통해 명상과 치유에 도움을 준다.

 

명사 특강에는 다양한 분야의 전문가들이 참여해 인문학적 지식을 쉽고 재미있게 전달한다. 관악구에서는 김혼비 작가, 광진구에서는 방송인 겸 명상가 곽정은 작가, 서초구에서는 한양대학교 정재찬 교수가 연사로 나선다. 이들은 각자의 저서와 경험을 바탕에 둔 인문학 강연으로 시민들에게 삶의 활력과 의지를 불어넣을 예정이다.

 

김혼비 작가는 '최선을 다하면 죽는다', '우아하고 호쾌한 여자축구', '전국축제자랑' 등의 수필집으로 다양한 세대에 걸쳐 주목받고 있다. 저서 '다정소감'에서 전한 평온과 따뜻함을 이번 강연에서 다시 한번 선사할 예정이다.

곽정은 작가는 JTBC ‘마녀사냥’ 등 예능 프로그램에서 솔직한 입담으로 큰 인기를 끌었다. 최근 저서 '마음사냥'을 통해 부정적 감정으로 소용돌이치는 인생의 한가운데에서 마음의 고요함을 얻는 법을 제시했으며 이번 강연에서도 진솔한 이야기를 전한다.

정재찬 교수는 시집 '시를 잊은 그대에게' 등을 집필한 베스트셀러 작가로 다양한 방송과 인문학 강의로 대중들에게 시 읽기의 즐거움을 전하고 있다. 이번 강연에서도 시를 매개로 위로와 인문학적 가치를 전할 예정이다.

 

강연의 사회는 '헤아림의 조각들', '연중무휴의 사랑' 등을 집필한 에세이스트 임지은 작가가 맡아 강연 후 명사와의 대화를 통해 시민들이 자신을 돌보고 사랑하는 방법을 찾을 수 있도록 도울 예정이다.

 

이번 인문학 콘서트는 무료로 진행되며, 참가 신청은 6월 20일 오전 10시부터 서울시평생교육진흥원 누리집 또는 전화로 하면 된다. 관악구와 서초구는 선착순 200명, 광진구는 선착순 150명을 모집한다.

 

구종원 서울시평생교육진흥원장 직무대행은 “서울 동행 인문학 콘서트가 서울시민의 마음 건강을 챙기는 안식처가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자치구와 협력하여 서울시민의 마음 건강을 증진하는 필수 평생교육으로서 인문학의 가치와 중요성을 널리 알리는 다양한 시민 참여 프로그램을 마련할 것”이라고 밝혔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