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06 (토)

  • 흐림동두천 27.7℃
  • 흐림강릉 30.8℃
  • 흐림서울 28.7℃
  • 흐림대전 30.3℃
  • 흐림대구 31.7℃
  • 구름많음울산 30.2℃
  • 구름많음광주 28.0℃
  • 구름많음부산 25.8℃
  • 구름많음고창 29.9℃
  • 구름많음제주 33.1℃
  • 구름많음강화 25.8℃
  • 구름많음보은 29.7℃
  • 구름많음금산 29.7℃
  • 구름많음강진군 29.1℃
  • 구름많음경주시 32.3℃
  • 구름많음거제 25.7℃
기상청 제공

경제

전남도, 농업정책보험료 지원 역대 최대

농작물·농업인·농기계 3종 1천946억…전년보다 524억 증가

 

뉴스다 최광묵 기자 | 전라남도는 자연재해가 일상화·대형화되고, 농작업 중 빈번히 발생하는 각종 사고와 질병으로부터 농업인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기 위해 농업정책보험료 지원사업비로 역대 최대인 1천946억 원을 투입한다고 밝혔다.

 

농업정책보험료 지원사업비는 보조 1천723억 원, 자담 223억 원이다.

 

이는 지난해보다 524억 원이 늘어난 규모다.

 

대상 보험은 농작물재해보험과 농업인 안전보험, 농기계 종합보험 3종이다.

 

상품별 보험료 지원율은 80%에서 최대 100%다.

 

농작물재해보험 지원 대상은 벼 등 73개 품목, 14만 9천ha다.

 

보험 가입률을 높이기 위해 2022년부터는 광역자치단체에서는 최초로 농가 부담을 20%에서 10%로 낮췄다.

 

총사업비는 1천660억 원(본예산 기준) 규모로, 집중호우, 태풍 등으로 농작물이 피해를 입은 경우 보험금이 지급된다.

 

품목별 보험 가입 일정이 유동적이며, 지역 농·축협에서 가입할 수 있다.

 

농업인 안전보험은 농작업 중 상해, 사망 등 사고 시 실비와 사망위로금 등을 지급하는 상품이다.

 

올해 153억 원 규모로 13만 1천 명을 대상으로 한다.

 

기본형 상품의 경우 보험료는 9만 8천 원으로 농가는 20%인 2만 원만 부담하면 된다.

 

농기계 종합보험은 사업비 133억 원 규모로 보험료의 80%를 지원한다.

 

가입 대상 농기계는 경운기, 트랙터 등 12개 기종이다.

 

농업인 안전보험·농기계 종합보험은 기초생활수급자 등 영세농업인은 보험료 100%를 지원하며, 지역 농·축협을 통해 연중 가입 가능하다.

 

지난해의 경우 집중호우, 저온 등 7번의 재해와 농작업 중 사고 등으로 전체 1천773억 원의 보험금이 농가에 지급됐다.

 

농작물 재해보험은 총 1천497억 원(보험료 1천765억 원의 84%)을 지급했다.

 

농업인 안전보험은 200억 원(보험료 170억 원의 118%), 농기계 종합보험은 76억 원(보험료 141억 원의 54%)의 보험금을 지급해 농가의 영농 재기와 경영 안정에 큰 보탬이 됐다.

 

김영록 전남도지사는 “올해는 이상기후에 따른 농작물 피해가 어느때보다 광범위하게 발생되는 만큼 재해보험에 꼭 가입해 달라”며 “도민의 생명과 재산 보호를 도정의 최우선에 두고 선제적 전방위적인 여름철 재해예방 대책을 추진하겠다”고 강조했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