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04 (화)

  • 맑음동두천 27.7℃
  • 맑음강릉 23.7℃
  • 맑음서울 28.5℃
  • 맑음대전 27.3℃
  • 맑음대구 25.5℃
  • 맑음울산 20.9℃
  • 구름조금광주 27.0℃
  • 맑음부산 22.9℃
  • 맑음고창 25.0℃
  • 구름조금제주 23.7℃
  • 맑음강화 25.7℃
  • 맑음보은 25.0℃
  • 맑음금산 26.5℃
  • 구름많음강진군 23.5℃
  • 맑음경주시 23.7℃
  • 맑음거제 23.1℃
기상청 제공

연예

'미녀와 순정남' 임수향-지현우-고윤, 드라마 촬영장 內 아찔한 삼자대면!

 

뉴스다 김지연 기자 | 임수향과 지현우, 고윤의 아찔한 삼자대면이 이뤄진다.

 

25일(토) 저녁 7시 55분 방송되는 KBS 2TV 주말드라마 ‘미녀와 순정남’(극본 김사경/ 연출 홍석구, 홍은미/ 제작 래몽래인) 19회에서는 고필승(지현우 분)이 연출을 맡고 있는 드라마 촬영장에 공진단(고윤 분)이 방문해 김지영(임수향 분)과 마주친다.

 

앞서 필승과 함께 일하게 된 지영은 촬영장과 집에서 마주치는 그에게 호감을 느끼기 시작했다.

 

반면 필승은 지영을 볼 때마다 박도라(임수향 분)가 떠올랐고 지영의 발목에서 도라와 똑같이 새겨진 별 문신을 발견, 유전자 검사를 의뢰했다.

 

도라가 지영으로 살고 있다는 사실을 유일하게 알게 된 필승이 그녀에게 직진 모드를 가동해 다음 회 기대감을 끌어올렸다.

 

본방송이 기다려지는 가운데, 오늘 공개된 스틸에는 지영을 사이에 두고 필승과 진단의 아슬아슬한 만남이 담겨 있어 시선을 모은다.

 

이날 지영은 필승의 드라마 현장에 방문한 진단과 2년 만에 마주한다.

 

하지만 과거 기억을 잃어버린 지영은 자신을 궁지로 몰아넣은 장본인인 진단을 알아보지 못하는데.

 

여기에 그를 당황한 표정으로 바라보고 있는 지영과 그런 그녀를 빤히 응시하고 있는 진단의 모습이 포착돼 이들의 강렬한 재회가 흥미진진함을 예고하고 있다.

 

그런가 하면 필승은 단둘이 마주한 지영과 진단을 보고 황급히 두 사람에게로 향한다. 온통 도라 걱정뿐인 필승은 진단이 눈앞에 있는 지영이 도라임을 눈치채진 않을까 조마조마하며 경계심을 드러낸다.

 

특히 진단이 이름과 외모가 달라진 지영을 한 번에 알아볼지도 관전포인트. 이번 만남을 통해 진단과 지영이 어떻게 엮이게 될지,

 

또한 필승은 진단으로부터 지영을 무사히 지켜낼 수 있을지 다시 얽혀버린 복잡 미묘한 세 사람의 관계에 이목이 쏠린다.


포토뉴스

더보기